default_setNet1_2

유성구, 대전 도안아이파크시티 분양권 거래실태 정밀조사 실시

기사승인 2019.10.09  23:58:49

공유
default_news_ad1

[MBS 대전 = 이준희 기자]

대전 유성구(구청장 정용래)는 4일부터 전매 제한이 해제된 대전 도안아이파크시티의 분양권 거래실태에 대해 정밀조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조사는 최근 아파트 분양 시장 과열로 분양권 전매차익을 노리는 투기세력이 있을 수 있어 주민 피해를 예방하는 차원에서 실시된다.

유성구는 신고 된 가격을 확인해 시장 가격보다 낮게 신고된 경우 매수‧매도인에게 거래내역을 요청하고 세무서를 통해 자금거래 내역을 확인해 부동산중개업자의 불법사항이 확인되면 사법기관에 고발 할 방침이다.

허위신고 적발 시 최대 거래금액의 5%까지 과태료가 부과되며 부동산 실거래 신고를 허위로 한 사실을 자진 신고하거나 조사에 협조하면 관련법령에 따라 과태료를 면제 또는 감경 받을 수 있다.

유성구 관계자는 도안아이파크시티뿐만이 아니라 다른 분양아파트에 대해서도 지속적으로 분양권 거래가격을 면밀히 관찰해 강력하게 행정처분할 예정이라며, 허위신고로 인해 불이익을 받지 않도록 유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준희 기자 mbstv@daum.net

<저작권자 © 미니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