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대전시립미술관 ‘라이브미술관’ 10월 프로그램

기사승인 2019.10.09  11:33:44

공유
default_news_ad1

[MBS 대전 = 이준희 기자]

대전시립미술관의 ‘대전방문의 해’특별 프로그램 ‘라이브미술관’이 가을을 맞아 더욱 다채로워 졌다.

대전문화방송(MBC) 유튜브 영상 콘텐츠는 물론 특별 텔레비전 방송으로도 제작되고 있는 ‘라이브미술관’은 지난 7월부터 많은 시민들의 참여와 관심 속에서 운영되고 있다.

선승혜 대전시립미술관장은 “미술관이 일상을 즐길 수 있는 열린 공간임을 알리고 대전의 대표 문화 행사로 확장하고자 한다”며 “함께 즐기고 참여하는 대중적인 문화예술 행사를 통해 진정한 공감미술을 실현하고자 한다”고 전했다.

10월 5일부터 26일까지 매주 토요일 오후 3시에 미술관 대강당에서 운영되는 ‘DMA시네마’는 미술관 속 작은 영화관이다. 예술, 로맨스, 애니메이션 등 전 연령대가 즐길 수 있는 영화들이 준비되어 있다. ‘DMA시네마’가 시작하는 5일(토) 저녁 7시30분에는 미술관 대강당에서 ‘시네마콘서트’도 운영될 예정이다.

10월 12일 ‘한국화, 신와유기’는 오후 7시 30분부터 미술관 분수광장에서 열리는 퓨전음악회로 대전시립미술관 기획전 ‘한국화, 신와유기’전시와 연계한 국악, 한국가곡, 가요 등을 선보인다. 특히, KBS 불후의명곡의 히로인 소리꾼 고영열과 감성보컬 수란의 무대가 더해져 더욱 특별한 무대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별도의 사전예약 없이 누구나 참여가 가능하다.

이번 행사를 기획한 대전시립미술관 우리원 학예연구사는 “많은 시민들과 대전을 찾는 분들이 라이브미술관을 통해 대전의 문화예술을 새롭게 바라보고 함께 즐길 수 있을 것이다”라고 기획의도를 밝혔다.

한편, 자세한 내용 및 일정과 일부 행사 사전예약은 새롭게 개편된 대전시립미술관 홈페이지(www.daejeon.go.kr/dma)에서 확인 할 수 있다.

이준희 기자 mbstv@daum.net

<저작권자 © 미니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