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대전시교육청, 학생선수단 전국체전서 순항 알려

기사승인 2019.10.07  14:39:50

공유
default_news_ad1

[MBS 대전 = 이준희 기자]

대전광역시교육청(교육감 설동호)은 서울 일원에서 진행되고 있는 제100회 전국체육대회에서대회 3일차 금10개, 은11개, 동11개 등 총 32개의 메달을 획득해 지난해보다 많은 메달목표(65개)를 향해 순항하고 있다고 밝혔다.

3일차 대회에서 원린아(대전체육고, 3학년)가 핀수영에서 금메달을 추가하여 대회 2관왕에 올랐으며, 육상 5,000m 이유정(대전체육고, 2학년), 바둑 혼성개인 김지원(대전고부설방통고, 3학년), 자전거 경륜 김하은(대전체육고, 3학년) 등이 금메달을 획득했다.

또한, 대회 6연패 신화창조를 목표로 하는 대전동산고 탁구부는 천안중앙고를 4:0으로 누르고 8강에 진출해 최대 라이벌인 동인천고와 7일 4강행 티켓을 놓고 다툰다.

단체종목에서는 대전여자상업고 농구부가 대구효성여자고를 상대로 86:60으로 승리했으며, 대전고 농구부도 여수화양고를 85:66으로 격파하여 남, 여 농구가 동반 8강에 진출했다.

이번 전국체육대회는 오는 10일까지 이어지며 대전교육청은 금메달 16개, 은메달 20개, 동메달 29개 등 총 65개 메달을 목표로 하고 있다.

대전교육청 이충열 체육예술건강과장은 “전통 강세 종목인 카누, 탁구, 펜싱, 복싱 등에서 선전이 예상된다며 성적도 중요하지만 전국체전 100년의 역사적 의미를 담고 있는 이번 대회가 학생선수들에게도 행복한 축제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준희 기자 mbstv@daum.net

<저작권자 © 미니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