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한전원자력연료, 경주지사 개소식

기사승인 2019.03.26  21:20:17

공유
default_news_ad1

[MBS 대전 = 이준희 기자]

정상봉 사장(가운데)이 경주지사 개소식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한전원자력연료(사장 정상봉)는 26일 오전 경주지사 개소식을 열고 본격적인 업무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이날 개소식에는 경주시청 이병원 일자리경제국장을 비롯한 한전, 한수원, 한전KDN, 원자력환경공단 등 원자력 유관기관에서 참석하여 지역사회와의 소통과 협력을 위한 의지를 다졌다.

경주지사 개소식 기념사진(정상봉 사장 : 오른쪽에서 6번째)

한전원자력연료는 한수원 및 원자력환경공단 등이 입지한 경주에 지사를 설립함으로써 제반 연계업무들을 유기적으로 추진함은 물론, 경주 지역과의 상생에도 기여할 계획이다. 

이로써, 한전원자력연료는 2015년에 아부다비에 해외지사를 설립한 데 이어 두 번째 지사를 운영하게 된다.

정상봉 한전원자력연료 사장은 “경주지사를 통해 한국수력원자력과 긴밀한 기술협력 및 서비스 지원으로 원자력발전소의 안정적 운영에 큰 역할을 수행함은 물론 경주시민의 일원으로서 경주시민의 안전과 지역사회의 발전에 이바지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준희 기자 mbstv@daum.net

<저작권자 © 미니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