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조승래 “정의당 김윤기 위원장 만나겠다”

기사승인 2019.01.15  22:23:03

공유
default_news_ad1

- 대전상공회의소와 대전시당 경제인 간담회 추진 검토

[MBS 대전 = 이준희 기자]

더불어민주당 대전시당 조승래 위원장이 신년 기자간담회를 15일 민주당 대전시당사에서 열었다.

조승래 시당위원장은 먼저 인사말에서 “작년 시당위원장이 된 후 국회 예결위 등에서 간사역할을 하며 바쁘게 보냈다”며 “선거를 통해 대전시장과 5개구청장 전원를 포함 시구의원이 압도적으로 승리한 한 해 였다”고 작년 1년을 회상했다.

조 위원장은 “시정과 구정, 시당도 새롭게 출발했지만 작년 하반기 더불어민주당은 실망스런 모습을 보여준 것 또한 사실”이라면서 “기대가 컸던 만큼 실망도 컸을 것으로 안다”고 반성했다.

이어 “작년은 민선7기의 밑거름을 만드는 한해였다. 2019년 본예산 등은 여야의원들의 수고 덕분에 예산이 크게 반영할 수 있었다”며 고마움을 나타냈다.

또 “의정혁신 추진단을 만들고 외부인사로 구성된 윤리특별위도 만들었다”며 “자당 정치인들의 일탈행위 등에 대해서는 6차례회의를 통해 당직제명과 당원정지를 단행했다. 독립된 판단을 시민눈높이 맞게 단호하게 할 것”이다.

조 위원장은 “의정혁신단을 통해 계속 혁신해 나가겠다. 국민들 눈높이에 맞추도록 노력하겠다”면서 “지방의원들의 해외연수 등도 제도개선 논의를 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최근 대전상공회의소 회장과 만남을 통해 경제인과의 간담회를 제안했다”면서 “그동안 경제인과 당차원의 만남은 없었던 것으로 안다. 다양한 직능을 통해 교류하겠다”고 계획도 밝혔다.

이밖에도 조승래 시당위원장은 정의당 대전시당이 제안한 야권의 시정 현안 해결을 위한 여야정협의체 구성에 대해 “정치권 여야협의체를 먼저 구성하자”고 말했다.

그는 “정의당 대전시당이 최근 '대전시여야정협의체'를 제안했는데 긍정적으로 보고 있다”며 “대전시장도 이 문제에 대해서 긍정과 부정을 고민하고 있는 것으로 안다"고 언급하면서 "주요야당 대표들과 만나 여야협의체를 통해 대전시 여야정협의체가 만들어 지길 기대한다”며 사실상 수용의사를 밝혔다. 

이준희 기자 mbstv@daum.net

<저작권자 © 미니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