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세종시 금남면 '라센느' 상가 공사 재개

기사승인 2019.01.09  22:55:59

공유
default_news_ad1

[MBS 세종 = 이준희 기자]

세종시 3-1 생활권과 연접한 금남면 용포리에 공사가 중단되었던 '라센느' 상가가 드디어 새해 1월 말 부터 공사가 본격 재개될 전망이다.

세종시에 따르면 지난 12월 21일 건축주를 개인(김선웅)에서 법인 “스마트 밸류(대표김선웅)으로 변경 신고 절차를 마치는 등 공사재개를 위한 행정적인 절차를 거쳤다고 밝혔다.

라센느 상가는 지하2층 지상 10층, 연건평 12,150㎡ 이며 지하1층과 2층 골조 시공 후 공사가 중단되어 도시미관을 해치고 금남 지역개발과 경제활성화에 저해요인이 되고 있어 지역주민들의 큰 관심 속에 조속한 공사재개를 기대해 왔다.

라센느 상가는 우리나라 굴지의 한일시멘트 그룹 한일개발(주)에서 건축 제반공사를 하고, 상가분양에 따른 자금·자산관리는 무궁화신탁에서 관리하기로 협약하였으며, 공사기간은 13개월로 2020. 2월에 준공 예정이다.

특히, 지하1층에는 세종시에서 최대 유아·청소년 전용 수영장(9레인)을 시설할 계획이다.

라센느 상가는 금남의 관문에 위치해 있고 접근성과 주차여건이 뛰어난 장점을 갖추고 있어 대평 전통시장은 물론 금남지역의 경제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분양은 세종시와 협의하여 2월경 실시 할 예정이다.

이준희 기자 mbstv@daum.net

<저작권자 © 미니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